>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與, 전두환 '12·12 호화 식사'에 "후안무치…인신구속해야"
이해찬 "내년 5·18 40주년이자 4·19 60주년…특위 구성"
 
이청준 기자   기사입력  2019/12/13 [11:10]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전두환 전 대통령이 12·12 군사 반란 40년인 전날 군사 반란에 가담했던 인물들과 '호화 오찬'을 즐긴 것에 대해 "뻔뻔하고 후안무치하다"며 맹비난했다.'

 

설훈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군사 반란의 주역이 부끄러운 줄 모르고 와인 축제를 벌였다"며 "자신의 과오에 대해 일말의 반성을 한다면 당연히 자숙의 시간을 가져야 하는데, 반란의 주역들과 축배를 들었다니 후안무치가 놀랍다"고 말했다.

 

설 최고위원은 "그 정도면 재판은 충분히 출석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 모욕, 법정 모욕을 중단하고 떳떳하게 재판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이형석 최고위원은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피해자는 국회 앞 천막 농성장에서 300일 넘게 풍찬노숙하는데, 12·12 군사 쿠데타 주역인 전두환을 비롯해 정호영 전 특전사령관, 최세창 전 3공수여단장 등 역사적 죄인은 40주년을 자축하며 고급요리와 와인을 즐기며 호의호식하고 있다"며 "이는 정의롭지 못하다, 공정하지 못하다"고 울먹이며 호소했다.

 

이 최고위원은 그러면서 "추징금 미납과 상습 고액체납자 전두환을 인신 구속하라"고 강조했다.

 

이해찬 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내년이 5·18 40주년이고 4·19 혁명 60주년이니 두 개의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준비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19/12/13 [11:10]   ⓒ wngo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