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관내 국도33호선 대체우회도로 개통

도심지 우회하는 광역교통망 구축으로 정주여건 획기적 개선

서주달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0:48]
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미시 관내 국도33호선 대체우회도로 개통
도심지 우회하는 광역교통망 구축으로 정주여건 획기적 개선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20/01/14 [10:48]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구미시 동부권과 칠곡군 간의 이동성 개선을 위한 국도 33호선 구미시 관내 국도대체 우회도로구포-덕산2)가 17일 오후 3시15시부터 개통(천생산 입구 인근 구평 IC)이 된다고 밝혔다.

 

국도대체 우회도로(구포-덕산2)는 부산국토관리청에서 2009년 11월 착공해 10년여의 총 사업비 2,225억원을 투입해 구미시 구평동(구평IC)에서 칠곡군 악목면 덕산리를 잇는 7.41㎞(기 개통 1.14㎞, 금회 6.27㎞)의 도로 사업이다. 구포-덕산2 가 개통되면 운행거리는 10.7㎞ 단축되고 통행시간은 10분 이상 단축돼 동 지역에 발생하는 산업 물동량을 구미시 외곽으로 우회함으로서 원활한 물동량 수송을 유도하여 물류 수송비를 절감하고 통행 불편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분석된다.

 

부산국토관리청에서는 구미시 관내 국도대체우회도로 중 구포-덕산1구간 (6.77㎞)은 2020년 6월, 구포-생곡구간(21.56㎞)은 2021년 연말까지 총 35.74㎞를 순차적으로 개통할 예정이다.

 

이종우 도로과장은 “국도대체 우회도로(구포-덕산2)에 이어 구포-덕산1 및 구포-생곡 구간이 개통되면 구미시와 칠곡군뿐만 아니라 관내 도심통과의 이동성이 개선되며 교통량이 감소되어, 구미시민의 출퇴근 편의 제공과 국가산업단지의 원활한 물류수송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게 되었다”며  “부산국토관리청에 충분히 협조해 구포-덕산1 및 구포-생곡 구간이 조기 개통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1/14 [10:48]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