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가정집 수돗물서도 유충 발견 신고…수도사업소 조사중

이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7/20 [07:50]
환경/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가정집 수돗물서도 유충 발견 신고…수도사업소 조사중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20/07/20 [07:50]

인천과 경기 일부 지역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되는 가운데 서울시에서도 유충 발견 신고가 접수돼 관계 기관이 조사 중이다.

 

 

서울시 중구의 한 아파트에 사는 김모씨는 19일 오후 11시께 샤워를 마친 후 욕실 바닥에서 유충 한 마리를 발견했다.

 

김씨는 발견한 유충이 "1㎝ 정도 길이에 머리카락 굵기의 붉은 벌레다"라며 "물속에서 실지렁이처럼 꿈틀거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 사실을 중부수도사업소와 아파트 관리사무실에 신고했다.

 

수도사업소 관계자들은 현장에 도착해 김씨가 발견한 유충을 수거했으며 정확한 유입 경로를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20 [07:50]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