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두테르테 대통령 "마스크 안쓰면 체포"

김다원 기자 | 기사입력 2020/07/21 [19:32]
글로벌 NEWS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필리핀 두테르테 대통령 "마스크 안쓰면 체포"
 
김다원 기자   기사입력  2020/07/21 [19:32]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경찰에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체포할 것을 지시했다고 GMA 뉴스 등 현지 언론이 21일 전했다.

▲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이는 최근 수도권인 메트로 마닐라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증하는 추세를 보인 데 따른 것이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전날 밤 각료 회의에서 "나는 마스크를 쓰지 않는 사람을 체포하는 데 거리낌이 없다"면서 "마스크 미착용이 사소하게 보이지만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시기에는 중대한 범죄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경찰서로 호송돼 구금되면 교훈을 얻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단순한 위반 행위 때문에 사람들을 체포하는 것은 싫지만, 협조가 필요하다"면서 "정부가 가능한 한 많은 마스크를 사서 없는 사람에게 무료로 나눠줄 테니 착용해달라"고 당부했다.

 

필리핀 보건부는 21일 코로나19에 1천951명이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7만764명으로 증가했고, 사망자도 2명 추가돼 1천837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필리핀에서는 당국이 경제 회생을 이유로 마닐라 등 위험지역의 방역 수위를 준봉쇄령(MECQ)에서 '일반적 사회적 격리(GCQ)'로 완화한 지난 6월 1일을 전후해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졌고, 이달 들어서는 급증하는 추세다.

 

한편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은 지난 17일 민원실에서 근무하는 필리핀 국적의 청원경찰관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과 관련, 대사관 직원 등의 검사 결과가 나오는 오는 24일까지 민원실을 잠정 폐쇄하기로 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21 [19:32]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