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북 추정 탈북민, 코로나19 확진자나 접촉자로 등록된적 없어"

방역당국 "탈북민의 밀접 접촉자 2명 '음성'"

코로나 특별취재팀 | 기사입력 2020/07/27 [13:01]
코로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월북 추정 탈북민, 코로나19 확진자나 접촉자로 등록된적 없어"
방역당국 "탈북민의 밀접 접촉자 2명 '음성'"
 
코로나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20/07/27 [13:01]

방역당국은 최근 다시 월북한 것으로 추정되는 20대 탈북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적도 없고, 접촉자로 분류된 사실도 없다고 밝혔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전날 언론 등에서 제기되고 있는 특정인은 질병관리본부 전산시스템에 확진자로 등록돼 있지 않고, 접촉자 관리 명부에도 등록이 돼 있지 않은 상황"이라면서 "이분이 코로나19 의심 환자인지에 대한 부분은 우리 쪽 자료로는 확인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이 사람에 대한 접촉이 잦았다고 생각하는 2명에 대해서도 전날 진단검사를 한 결과 '음성'으로 나왔다"고 덧붙였다.

 

조선중앙통신은 전날 코로나19에 걸린 것으로 의심되는 탈북민이 재월북했다고 보도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27 [13:01]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