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다이너마이트',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50' 한국 최초 1위

청량한 복고 사운드·영어 가사 대중성↑…뮤직비디오도 신기록

차수연 기자 | 기사입력 2020/08/23 [10:51]
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BTS '다이너마이트',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50' 한국 최초 1위
청량한 복고 사운드·영어 가사 대중성↑…뮤직비디오도 신기록
 
차수연 기자   기사입력  2020/08/23 [10:51]

그룹 방탄소년단(BTS) 신곡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글로벌 톱 50' 차트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 전 세계 동시 공개

 

23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다이너마이트'는 스포티파이가 전날 발표한 '글로벌 톱 50' 최신 차트(21일자)에 1위로 첫 진입했다.

 

한국 가수가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50' 정상에 오르기는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이 차트에서 종전 K팝 최고 순위는 블랙핑크의 '하우 유 라이크 댓'(How You Like That)이 올해 6월 기록한 2위였다. 방탄소년단의 기존 최고 기록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의 3위였다.

 

'다이너마이트'는 스포티파이에서 올해 들어 발매 첫날 글로벌 스트리밍이 가장 많이 이뤄진 노래로도 기록됐다. 지난 21일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공개된 '다이너마이트'는 발매 첫날 전 세계적으로 777만 8천950회 스트리밍된 것으로 집계됐다.

 

국가 및 지역별 스포티파이 '톱 50' 차트에서도 높은 인기를 보여줬다.

 

미국에서는 3위, 영국에서는 15위에 오르며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고 14개 국가 및 지역에서 1위를 차지했다.

 

스포티파이는 세계 양대 팝 차트인 미국 빌보드 차트와 영국 오피셜 차트 순위에도 영향을 미치는 플랫폼으로 꼽힌다.

 

아울러 '다이너마이트'는 공개 직후(22일 오전 8시까지 기준) 전 세계 104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뮤직비디오도 공개 24시간 30여 분 만에 유튜브 1억 뷰를 돌파하며 신기록을 썼고, 23일 오전 9시30분 기준으로 1억4천만 뷰를 넘어섰다.

 

'다이너마이트'는 청량한 멜로디의 디스코 팝 장르 곡이다. 최근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복고적 디스코 사운드에, 해외 리스너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영어 가사 등 보다 보편적인 대중에게 다가갈 수 있는 곡으로 해석된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24일 오후 1시 EDM(일렉트로닉 댄스 뮤직)과 어쿠스틱 버전의 '다이너마이트' 음원을 발매한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8/23 [10:51]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