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산 영하 1.7도…올가을 첫 영하권·첫얼음 관측

조응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0/05 [08:51]
환경/노동/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설악산 영하 1.7도…올가을 첫 영하권·첫얼음 관측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20/10/05 [08:51]

5일 설악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1.7도까지 뚝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 첫얼음이 관측됐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아침 최저 기온은 설악산 영하 1.7도를 비롯해 향로봉 영하 1.1도 등 해발고도가 1천m가 넘는 높은 산지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졌다.

 

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진 것은 올가을 들어 처음이다. 설악산 중청대피소에는 첫얼음이 관측됐다.

 

설악산 첫얼음은 2015년 10월 2일, 2016년 10월 9일, 2017년 9월 29일, 2018년 10월 11일, 지난해 10월 9일에 관측됐다.

 

내륙과 산지도 기온이 크게 낮아져 철원 임남 0.2도, 대관령 3.2도, 화천 4.6도, 평창 5.2도, 춘천 5.8도 등으로 쌀쌀한 날씨를 보였다.

 

기상청은 "모레까지 내륙과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겠으니 수확기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10/05 [08:51]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