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O

제9회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 올해 74만여 명 아동 대상으로 개최

“말라위 아동에게 그림 편지 전하고 가방 선물도 보내요!”

손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05 [09:39]
NG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9회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 올해 74만여 명 아동 대상으로 개최
“말라위 아동에게 그림 편지 전하고 가방 선물도 보내요!”
 
손경숙 기자   기사입력  2020/10/05 [09:39]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가 9월부터 11월까지 두 달간 전국 약 74만 명의 7세 이하 유아,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제9회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2012년 시작된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는 지구촌 문제에 공감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세계시민 양성을 위해 진행되는 대한민국 대표 나눔인성교육 프로그램으로, 지난 8년 동안 약 400만 명의 아동이 참여했다.

 

올해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 주제는 ‘아프리카 말라위에 사는 ‘바네사’에게 희망을 전하는 그림편지’다. ‘바네사(8세)’는 선생님을 꿈꾸지만, 생계를 위해 학교 대신 벽돌 공장으로 향한다. 하루에 2,500개의 벽돌을 옮겨야 겨우 저녁 한 끼를 먹을 수 있는 돈을 벌지만, 일을 다 끝내지 못할 때도 많다.

 

굿네이버스는 이번 대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심화된 ‘아동 노동’, ‘경제 악화’ 등의 국제사회 이슈를 생각해보고, 가족이 함께 ‘나눔’의 가치에 대해 공유할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한다. 참여를 원하는 아동은 바네사의 일상과 꿈이 담긴 영상을 가족과 시청한 후, 바네사에게 보내는 응원 메시지를 ‘가족그림편지’에 그려 제출하면 된다.

 

모든 참여 아동에게는 ‘나눔 가족상’과 가정에서 활용 가능한 ‘10일 나눔약속판’이 주어진다.

 

휠라코리아(주)(대표 윤근창)에서 후원하는 ‘나 하나+너 하나’ 나눔 이벤트도 진행된다. 아동이 바네사를 생각하며 직접 그린 ‘가족그림편지’를 소개하는 영상을 촬영한 후, 정해진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인스타그램이나 유튜브에 올리면 된다. 이벤트는 11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총 700명 아동에게 휠라코리아(주)에서 출시한 가방이 증정된다. 말라위 아동 700명에게도 동일한 가방이 전달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휠라코리아(주)는 가방 1,400개를 굿네이버스에 후원했다.

 

유혜선 굿네이버스 국내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위기에 놓인 가운데, 특히 개발도상국의 많은 아동은 빈곤 심화로 인해 교육의 기회에서 소외되고 권리를 보장받지 못하고 있다”며, “아이들이 그림으로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를 통해 언택트 시대에 지구촌 이웃을 위한 나눔과 연결의 의미를 생각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제9회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 수상자는 12월 말 발표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굿네이버스 가족그림편지쓰기대회 홈페이지(http://familyletter.gni.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10/05 [09:39]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