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부, 58억원 규모 사회적기업 투자 펀드 추가 조성

조응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1/08 [13:45]
노동/복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노동부, 58억원 규모 사회적기업 투자 펀드 추가 조성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20/11/08 [13:45]

고용노동부는 사회적 기업에 투자하는 58억원 규모의 펀드를 추가로 조성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펀드는 제6호 펀드로, 지난해 청산된 제1호 펀드에서 회수한 재원으로 정부가 출자한 40억원과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등이 출자한 18억원으로 조성됐다.

 

조성된 자금의 60% 이상은 사회적 기업에 투자되고 나머지는 일자리와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는 중소기업에 투자된다.

 

펀드는 다음 달부터 운용에 들어가는데 운용사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소셜 벤처 등에 투자하는 사업을 해온 '임팩트스퀘어'가 선정됐다.

 

 

노동부는 지난 2011년부터 사회적 기업에 투자하는 펀드를 조성해 창업 초기 자금이 필요한 사회적 기업 33곳을 대상으로 213억원을 투자했다

 

사회적 기업은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사회서비스 제공, 지역사회 문제 해결 등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기업을 말한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11/08 [13:45]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