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만분의 1 확률' 하늘색 개구리 전남 담양서 발견

손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03:33]
PHOTO 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만분의 1 확률' 하늘색 개구리 전남 담양서 발견
 
손경숙 기자   기사입력  2021/04/09 [03:33]

 

▲ 전남 담양군 용면에서 펜션을 운영하는 최승훈(41)씨가 8일 오후 펜션 내 돌 틈에서 몸 길이 3㎝가량의 개구리 1마리를 발견했다. 피부색이 하늘색으로 일명 '백색증 개구리' '변종 개구리'로 불린다. 하늘색 개구리는 5만분의 1의 확률로 나타나는 알비노(백색증 : 피부의 색소가 적거나 없게 태어나는 돌연변이 증상)개구리로 알려져 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1/04/09 [03:33]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