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O

참여연대 "20대 대선, 정책 실종"…31개 개혁의제 발표

여성미 기자 | 기사입력 2021/11/01 [12:21]
NG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참여연대 "20대 대선, 정책 실종"…31개 개혁의제 발표
 
여성미 기자   기사입력  2021/11/01 [12:21]

▲ 참여연대


20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참여연대는 대선 주자들이 제시하는 비전과 정책이 명확하지 않다고 비판하며 6개 분야의 31개 개혁 의제를 발표했다.

 

참여연대는 1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대통령 선거는 시민의 삶을 최우선에 두고 한국 사회의 비전과 시대적 과제, 개선 방향을 경쟁하는 선거가 돼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참여연대는 ▲ 사회안전망 강화·노동권 보장 ▲ 주거 안정·자산 불평등 완화 ▲ 경제민주화·중소상인 보호 ▲ 권력기관 개혁·민주적 통제 강화 ▲ 인권·기본권 보장 ▲ 평화·군축 등 6개 분야에서 31개 개혁 의제를 제안했다.

 

31개 의제에는 공공의료 확충, 취약노동자 권리 보장 등을 비롯해 부동산 불로소득 환수, 골목상권·상가임차인 보호, 검찰·법원 개혁, 기후 위기 대응·정의로운 전환, 과도한 군비 축소, 병역제도 개편 등이 포함됐다.

 

박정은 참여연대 사무처장은 "참여연대를 포함한 시민사회는 촛불이 세운 현 정부 개혁의 좌초와 굴절을 냉정히 평가하고 산적한 개혁 과제에 대해 부단히 이행할 것을 요구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정부가 시민의 인간다운 삶과 기본권을 보장하는 국가의 책무를 상기하고 이를 제도화할 것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1/11/01 [12:21]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