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를 지향하기 보다는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언론'이 되겠습니다 

 

 

한국NGO신문은 지난 2002년 창간 이후 우리 사회에서 발생하는 각종 사건.사고 사회 현상을 줄곧 시민들의 시각에서  바라보고 취재.보도 하면서 시민단체들과 함께 오늘보다 나은 세상의 지평을 열어나가고자 나름대로 열심을 다하고 있습니다.

 

특히 사회적 약자 편에서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고자 바른 주장을 하고 사실을 그대로 전한다정론직필(正論直筆)’의 마음 가짐을 견지해오고 있습니다.

 

21세기는 자주적이고 참여적인 시민의 시대입니다.

 

이에 한국NGO신문은 더욱 더 시민단체는 물론 기업, 정부, 학계의 다양한 생각과 의견이 한데 모여 확산되는 시민사회 공론장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이를 통해 시민주체의 건강한 사회 형성에 힘을 기울일 것입니다

 

또한 올바른 역사인식과 시대 정신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를 바라보면서 시민사회의 가치와 민주주의를 확산시켜 나가는 시민사회의 품격있는 대변지가 되겠습니다.

 

한국NGO신문은 앞으로도

공정한 사회, 정의로운 사회,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해 열심히 달려가겠습니다. 

'꿈과 희망을 만들어가는 뉴스메이커역할을 계속 하겠습니다

특히 '최고를 지향하는 신문보다는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언론'이 되겠습니다.

 

이를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독자와 소통의 창을 넓혀 나가겠습니다.

 

한국NGO신문을 사랑하는 독자 여러분의 건강과 행복을 항상 기원합니다.

                                 

 

                                                 한국NGO신문 임직원 일동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