吳-安 단일화룰 합의…무선 100%에 적합도+경쟁력 조사

김진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0 [19:02]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吳-安 단일화룰 합의…무선 100%에 적합도+경쟁력 조사
 
김진태 기자   기사입력  2021/03/20 [19:02]

 

▲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19일 후보자 등록을 하기 위해 서울 종로구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로 들어서고 있다.[국회사진기자단]  

 

국민의힘 오세훈·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무선전화(휴대전화)만을 대상으로 경쟁력과 적합도를 조사해 합산하는 단일화 규칙에 합의했다.

 

양측은 20일비공개 실무협상을 벌인 끝에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각 여론조사 기관마다 1천600명씩 적합도(800명)와 경쟁력(800명)을 조사해 2개 여론조사 기관의 결과를 합산하는 방식이다.

 

안 후보의 양보안인 '경쟁력+적합도 합산'에, 오 후보의 양보안인 '무선전화 100%'를 조합한 방식이다.

 

양측은 다음 날인 21일 오전 조사 문구 확정 등을 위한 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1/03/20 [19:02]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