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보험료 최대 월 1만 8900원 인상…기준소득월액 4.1%↑

최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21/03/30 [15:08]
노동.복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연금 보험료 최대 월 1만 8900원 인상…기준소득월액 4.1%↑
 
최수경 기자   기사입력  2021/03/30 [15:08]

 


정부가 7월부터 국민연금 보험료 산정 기준인 '기준소득월액' 상한액을 524만원, 하한액을 33만원으로 각각 상향 조정한다. 이에 따라 국민연금 보험료도 최대 월 1만8천900원 오르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30일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조정을 이같이 발표했다.

기준소득월액 조정은 국민연금법 시행령에 따라 전체 가입자 평균 소득의 최근 3년간 평균액 변동률을 반영하는데 올해 변동률은 4.1%다.

이에 따라 기준소득월액 상한액은 지난해 503만원에서 올해 21만원 올라 524만원으로 조정됐다.

하한액 역시 지난해 32만원에서 1만원 오른 33만원으로 상향됐다.

이 기준은 오는 7월부터 내년 6월까지 1년간 적용된다.

기준소득월액 조정에 따라 올해 국민연금 월 최고 보험료는 지난해보다 1만8천900원 오른 47만1천600원이 된다. 올해 월 최저 보험료는 지난해보다 900원 인상된 2만9천700원이다.

복지부에 따르면 상한액에 해당하는 가입자는 245만명이고, 하한액에 해당하는 가입자는 11만1천명으로 추정된다.

이형훈 복지부 연금정책국장은 "상·하한액에 해당하는 일부 가입자는 보험료가 증가하지만, 수급연령 도달 시 더 많은 연금급여액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1/03/30 [15:08]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