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융합예술대학원 도자회화학과, 제4회 도자회화전 개최

손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31 [16:40]
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대 융합예술대학원 도자회화학과, 제4회 도자회화전 개최
 
손경숙 기자   기사입력  2021/03/31 [16:40]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융합예술대학원 도자회화학과는 3월 31일부터 4월 6일까지 인사동 아리수갤러리에서 ‘제4회 도자회화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도자회화학과 재학생과 졸업생으로 이루어진 ‘도자회화 연구회’가 주최한다. 전시는 총 8명의 학생이 30점의 도자회화 작품과 다양한 아트상품을 선보인다. 전시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전시 주제는 ‘흙과 불의 예술’이다. 도자회화는 흙·불과 유약의 조화가 중요하다. 최종 작품은 흙의 점도와 성질, 색감의 용도 그리고 가마 온도를 철저하게 계산하여 완성된다.

 

졸업생인 정혜은 씨는 지구온난화를 주제로 ‘….ing’ 시리즈를 선보인다. 유약의 흐름과 흙의 질감을 강조하여 녹아내리는 북극의 모습을 표현했다. 김은경 씨는 작품 ‘우연 다시 필연 1’을 선보인다. 자연을 소재로 한 일반 회화기법을 도자기에 표현했다.

 

이번 전시회에 대해 김미경(도자회화학과·19학번) 학생은 “도자회화학과 동기·선배들과 열심히 준비한 전시회이다. 도자회화가 우리나라 대중 예술로 자리 잡고 전 세계에 알려질 수 있도록 학과에서 노력을 많이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1/03/31 [16:40]   ⓒ 한국NGO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