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은혜 "과고·영재고는 고교체계 개편 대상 아냐"
 
김영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22 [00:40]

국회 교육위원회의 교육부 및 소관 공공·유관기관 종합감사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과학고등학교와 영재학교는 고교체계 개편 대상이 아니라는 취지로 답했다.

 

▲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교육부 및 소관 공공·유관기관 종합감사에서 자유한국당 김현아 의원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1일 정의당 여영국 의원은 "과고와 영재학교도 분석해보면 설립 취지에 맞지 않게 대학 입학을 위한 학원이 되지 않았나 의혹을 지울 수 없다"면서 대책이 있냐고 질의했다.

 

이에 유 부총리는 "과고, 영재고 관련해서는 각 학교 설립 취지를 운영 평가했을 때 이공계 진학률이 90% 이상이었다"면서 "(고교 서열화 문제 관련) 대책을 마련할 때 전체적으로 보겠지만, 고교체계 개편 논의는 자사고·외고·국제고를 중심으로 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그는 이어 "고교 체계 개편 및 서열화 해소 방안은 여러 통로를 통해 의견을 수렴하고 있으며, 11월 중에 종합해서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일부 사립초등학교 학비가 대학교보다 비싸다는 지적에 관해서는 "그런 문제에 대해서는 논의를 하거나 대책을 강구하는 중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19/10/22 [00:40]   ⓒ wn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