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연 교육감 “서울교육, 공교육에 대한 믿음 회복하겠다”

서울특별시교육청, 『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 확정,발표

김하늘 기자 | 기사입력 2020/01/02 [11:52]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희연 교육감 “서울교육, 공교육에 대한 믿음 회복하겠다”
서울특별시교육청, 『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 확정,발표
 
김하늘 기자   기사입력  2020/01/02 [11:52]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2일(목) 올해의 주요업무를 담은『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를 확정, 발표했다. 

 

 

 

『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는 전년도에 이어 △미래를 준비하는 혁신교육 △모두의 가능성을 여는 책임교육 △평화와 공존의 민주시민교육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 △참여와 소통의 교육자치 등 5가지 정책방향에 따라 총 15개 실천과제 - 50개 세부실천과제 - 176개 주요업무의 체계로 구성된다.


서울시교육청은 “공교육에 대한 믿음을 회복하기 위해 개성과 상황이 다른 학생 한 명 한 명에게 정책의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하겠다”고 밝히며, 『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를 관통하는 핵심 키워드를 미래와 책임, 자치로 선정하고 그 의미를 제시했다. <서울시교육감 신년사 영상>


핵심 키워드를 ‘미래’ 와 ‘책임’ 및 ‘자치’로 선정한데 대해 서울시교육청은 △혁명적 모습으로 가시화된 미래를 학교 현장에 구현하고, 학생들이 각자의 개성에 맞는 미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의미에서의 미래,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한 물량 중심의 지원이나 기회의 문호를 확장해 놓고 기다리는 책임이 아니라 학생 한 명 한 명의 특성에 맞게 돌보아야 한다는 의미에서의 책임, △법적 제도적으로만 보장된 형식적 자치가 아니라, 구성원 모두가 각자의 주체성을 가지고 협력하며 문제를 해결하고 더 큰 공동체를 지향한다는 의미에서의 건강한 자치에 의미를 부여했다. 


서울시교육청은 “2020년, 교육환경의 변화에 민감하고 현장에 기초한 정책적 해법을 제때 내어놓는 역동적이고 창의적인 조직을 지향하며, ‘거문고의 줄을 다시 고쳐 맨다.’는 해현경장(解弦更張)의 자세로 모든 서울교육 구성원들과 함께 지혜를 모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1/02 [11:52]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 2020 서울교육 주요업무, 핵심 키워드 미래 책임 자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