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지주, 25일부터 주중 하루 재택근무제 도입

신동빈 회장 재택근무 경험 긍정평가 후속조치

최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22:03]
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롯데지주, 25일부터 주중 하루 재택근무제 도입
신동빈 회장 재택근무 경험 긍정평가 후속조치
 
최수경 기자   기사입력  2020/05/22 [22:03]

롯데지주가 주 1일 의무 재택근무제도를 도입한다.

 

 

이는 최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임원회의에서 재택근무 경험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근무환경 변화에 따라 일하는 방식을 바꿀 것을 주문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롯데지주는 25일부터 주 5일 근무일 가운데 하루를 재택근무하도록 하는 제도를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신 회장을 포함해 롯데지주 임직원 150여명은 다음 주부터 자신이 원하는 요일 중 하루를 선택해 재택근무를 할 수 있다.

 

신동빈 회장은 3월 일본으로 출장을 간 뒤 이달 2일 귀국해 자택에서 2주간 자가 격리하는 과정에서 재택근무와 화상회의 등으로 경영 현안을 챙겼다.

 

이후 신 회장은 19일 임원회의에서 "비대면 회의나 보고가 생각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이라는 인상을 받았다"며 근무환경 변화에 따라 일하는 방식도 당연히 바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 회장은 이에 따라 자신도 앞으로 재택근무와 화상회의를 정기적으로 하는 방안을 고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5/22 [22:03]   ⓒ wngo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