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주시·GS리테일과 손잡고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한다
 
이윤태 기자   기사입력  2020/06/28 [18:23]

양주시는 지난 25일 편의점 GS리테일과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양주시

 

이날 협약식은 성열원 복지문화국장을 비롯한 전승호 GS리테일 지역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접근성이 높은 편의점을 활용한 위기가구 발굴·지원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했다.

 

▲적극적인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홍보 활동 ▲위기가구 확인 시 즉각적인 제보 활동 ▲위기가구 접수 시 현장 방문을 통한 적극적인 상담 진행 등이다.

 

관내 GS편의점 68개소에 복지 사각지대 발굴 안내문을 제공해 위기가구 신고 접수 시 현장 방문 통한 상담 진행 등 복지서비스를 연계·제공하며, GS리테일은 위기가구 발견 시 양주시로 즉각 제보하는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은 현장 중심의 지역보호 체계를 강화하고 사회 취약계층을 적극 발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민·관 협력 네트워크를 활성화해 견고한 사회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6/28 [18:23]   ⓒ wn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