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로교통공단, 볼보자동차코리아와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 캠페인 진행
23일까지 서울 강남운전면허시험장에 캠페인 팝업 라운지 운영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9/08/08 [15:45]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이 볼보자동차코리아와 함께 오는 23일까지 서울 강남운전면허시험장(2층)에서 ‘SIT, BELT!’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 캠페인 팝업 라운지를 운영한다.

 

▲ 도로교통공단, 볼보자동차코리아와 손잡고 전 좌석 안전밸트 착용 캠페인 팝업 라운지 운영(도로교통공단)    



이번 행사는 강남운전면허시험장을 찾은 이용객을 대상으로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 기간 동안 라운지에서는 안전벨트의 역사와 중요성을 알리는 홍보부스가 운영되며,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지난해 9월부터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이 의무화되고, 운전자 착용은 눈에 띄게 개선되고 있으나, 뒷좌석 안전벨트 착용률은 여전히 낮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SS)에 따르면 지난해 안전벨트 미착용 사망률은 1.56%로, 착용 사망률 0.33%보다 4.7배 높게 나타났다.


또한 뒷좌석 동승자가 안전벨트를 미착용 했을 경우 창밖으로 튕겨 나가는 등 사망률은 3.5배 이상 높아지고, 앞좌석 탑승자를 충격해 앞좌석 탑승자의 사망률 또한 7배가량 높아질 수 있다.


이에 도로교통공단은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에 대한 인식 전환을 위한 홍보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서울 강남운전면허시험장 관계자는 “차량 운행과 탑승 시 안전벨트만 착용해도 교통사고 발생 시 사망확률을 줄일 수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많은 분이 안전벨트는 생명띠임을 인식하고 앞뒤 좌석을 가릴 것 없이 모두 안전벨트 착용을 생활화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19/08/08 [15:45]   ⓒ wngo